홈 > 뉴스 > 뉴스
뉴스

항공기 여행객 ‘상승세’ 지속

KREW 0 117

7d8c1e2fbe2669bc50a991cab58f2d3c_1581488742_4563.jpg
항공기 여행객 ‘상승세’ 지속


지난 한 해 동안 항공기를 이용한 여행객들이 전년대비 무려 5%나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. 

국토교통부에 따르면 2019년 항공여객이 지난해 대비 5% 증가한 1억 2,337만 명으로 역대 최고치(연 단위)를 기록했다. 국제선과 국내선 여객은 전년 대비 각각 5.2%, 4.4% 증가했고, 항공화물은 전년 대비 3.8% 감소했다. 국제선 여객의 경우 일본 및 홍콩노선의 여객 감소에도 불구하고, 중국• 아시아 등 노선 다변화 및 내•외국인 여행수요 증가 등에 힘입어 전년 대비 5.2% 증가한 9,039만 명을 기록했다. 지역 별로는 일본(△11.6%)을 제외한 중국(14.4%), 아시아(11.6%), 유럽(9.4%) 노선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. 일본노선은 수출규제 조치(‘19.7월) 영향으로 2019년 여객이 8월부터 5개월 연속 하락*하여 전년 대비 11.6% 감소했다. 중국노선은 1,843만 명을 기록해 사드(’17.3월) 이전인 ’16년(1,986만 명)에 비해 낮은 수준(-7.2%)이나 전년 대비해서는 14.4%가 증가했고, ’19.11∼12월 실적이 ’16년 대비 약 11%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 홍콩노선은 홍콩 시위 여파로 여객이 10.4% 감소했고, 8월 이후 하락세가 뚜렷해진 것으로 나타났다.

공항 별로는 중국 및 아시아 노선의 여객 증가에 따라 인천(4.3%), 제주(40.7%), 무안(110.2%), 청주(55.9%) 공항 등이 성장세를 나타냈고, 일본노선 여객감소 영향으로 김해(-2.7%)•김포(-0.4%)•양양(-14%) 공항은 하락세를 보였다. 공항 별 점유율: 인천(78%), 김해(11%), 김포(5%), 제주•대구(3%), 무안•청주•양양•울산(1% 미만) 등이다. 항공사 별로는 우리 대형항공사*(FSC)의 경우 전년 대비 0.2% 증가했고, 저비용항공사**(LCC)는 전년 대비 6.3% 증가했다. 


0 Comments
포토 제목
페이스북 트위터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